top

내 의지와는 상관없이 자꾸만 눈이 감기고 꾸벅꾸벅 졸음이 쏟아질 때가 있습니다. 그럴 때면 푹 한숨 자고 싶지만, 그렇지 못해서 겨우겨우 졸음 참는 경우가 많지요. 쌓여 있는 업무나 공부 등 할 일들 때문에 쉬기도 힘들고, 졸음으로 업무 효율성이 떨어지기 마련인데요. 이럴 때 졸음 깨는 법은 무엇이 있을까요? 졸릴 때 해보면 좋을, 십 분 정도의 시간만 투자해서 잠과 멀어지는 방법들은 분명히 있답니다. 오늘 비너스에서 졸릴 때 잠 깨는 법을 알아보고자 합니다! 졸릴 때 잠 깨는 법을 알아둔다면, 졸음이 쏟아지는 시간에 깨끗한 정신으로 업무를 이어가는데 도움을 줄 거예요. 졸음 깨는 법은 누구나 알 법한 이야기들이라 해도 실천하기 쉽지 않았던 그 내용들을 비너스가 다시 짚어 드립니다.



#1_눈 운동과 간단 지압 마사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 주변을 지압하거나 마사지해주면 졸음을 깨는 데에 도움이 되는데요. 겨울철에 난방 때문에, 또 컴퓨터 앞에서 업무를 보시는 분들이라면 특히 더 안구가 건조해지기 쉽지요. 눈을 이리저리 굴려주면서 졸음도 깨고, 가끔 창밖으로 시선을 멀리 두어 주는 것으로 운동을 해보세요. 눈 주변의 근육을 풀어주는 지압과 마사지로 졸음을 깰 수도 있는데요. 검지와 중지를 이용해 눈썹 부분을 눌러 주고, 광대뼈부터 관자놀이까지 꾹꾹 눌러주는 것만으로도 피로가 풀리고 졸음도 깬답니다. 업무 중간중간 잠깐의 짬을 내서 눈도 굴리고, 손으로 지압도 해주세요~



#2_시원한 향의 민트 껌 씹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민트 잎은 알싸하고 시원한 향이 감돌아 잠을 깨우는 데에 도움이 되는데요. 껌을 씹으면서 턱의 관절이 계속해서 움직이면, 뇌가 다시 깨어난다고 해요. 껌을 씹는 동안에 턱과 입이 반복적으로 움직여지기 때문에 동시에 집중력 향상에도 도움을 받을 수 있고요. 물론 졸음 방지용으로 나온 껌을 씹으면 좀 더 향과 맛이 강하게 느껴져서 즉각적인 효과를 볼 수 있겠죠? 껌이 없다면 캬라멜이나 사탕 등 간단히 입가심을 할 수 있는 간식들로 비슷한 효과를 노려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 다이어트가 걱정이 된다면 무설탕 껌을 씹어, 다른 군것질을 하지 않도록 막고 졸음도 깰 수 있어 일석이조일 것 같네요.




#3_커피와 낮잠이 주는 현명한 잠 깨기, 커피냅

사용자 삽입 이미지
 

커피냅, coffee nap은 커피를 이용한 낮잠이라는 뜻인데요. 잠을 자지 않기 위해서 카페인의 도움을 빌려 커피나 에너지 드링크를 마시는데 커피로 낮잠을 자다니, 아이러니한 말입니다. 하지만 커피를 마시고 바로 잠을 잤다가 일어나면 피로가 풀리고 반대로 졸음이 깬다고 해요. 커피를 마시고 바로 잠을 자고 15분, 20분 정도 후에 깹니다. 우리는 깨어 있을 때 활동을 하면서 피로물질 '아데노신'이 뇌에 쌓이게 되는데요. 커피의 카페인이 아데노신이 쌓이는 것을 막아준다고 해요. 또, 잠을 자면서도 아데노신을 없앨 수 있고요. 커피와 잠을 동시에 마주하게 되면 효과가 두 배가 되면서 잠을 깰 수 있게 되는 거지요. 단, 커피는 되도록이면 빠르게 마시고 바로 자되, 20분을 넘기지 않아야 한다고 합니다. 생각보다 과학적이고 신기한 커피냅, 점심시간을 이용해 한 번쯤 시도해 볼만하겠죠?




#4_산책이나 환기를 통한 공기 순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뇌에 산소를 공급하면 피로를 덜어내고 잠을 깰 수 있다고 해요. 여건이 된다면 가벼운 산책을 해주고, 안된다면 창문을 열어 환기를 시켜 공기가 돌도록 해주면 좋답니다. 나무가 있는 공원으로 산책을 하면 더없이 좋고요. 실내에서 이산화탄소를 많이 마시고 있다가 맑은 산소를 마시면 상쾌한 기분이 들 거예요. 산책을 함과 동시에 전신을 움직여 스트레칭을 하면 긴장되어 있던 근육을 풀어주고 신체의 대사를 활발하게 할 수 있도록 자극이 되기 때문에 잠을 깨고 피로를 푸는 데에 더 효과적이겠습니다.


오늘은 쏟아지는 졸음을 물리치고 잠을 깨는 방법을 알아보았습니다. 생각보다 단순하지만, 알수록 과학적인 요인들이 있어 틈틈이 시도해보면 분명히 도움이 될 거예요. 이 밖에도 비타민C가 풍부해 피로회복에 좋으면서 자연적인 당 성분이 있어 뇌에 에너지를 전달하기에 좋은 오렌지, 비타민 B6으로 포도당을 분해해 뇌 활동을 깨우는 바나나를 간식으로 소량 먹는 것도 도움이 된다고 하니 참고해 보세요. 시원한 물로 세수를 해주는 것과 같은 방법도 있겠고요. 항상 졸릴 때 푹 잘 수 있다면 좋겠지만, 그럴 수 없을 때면 오늘 알려드린 방법들을 참고해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 정신도 맑아질 수 있도록 조금의 시간을 투자해 보시기를 추천합니다.



2017. 01. 25 2017. 01. 25
[로그인][오픈아이디란?]